Quantcast

전북 익산 신생아 시신에 ‘우유병 함께 있었다’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11.24 19: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전북 익산의 한 주택가에서 신생아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선 가운데 함께 있던 우유병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3일 오전 8시20분께 익산시 남중동의 한 원룸 쓰레기 더미에서 신생아 시신이 발견됐다. 
 
시신은 쓰레기를 수거하려던 환경미화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뉴시스
뉴시스

 
발견된 신생아는 탯줄이 잘리지 않은 것에 비춰 태어난 직후 유기된 것으로 보인다.
 
신생아가 담겨 있던 검정봉투에는 플라스틱 우유병이 함께 들어있었다.
 

경찰은 해당 우유병에 남은 지문을 채취해 감식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쪽지문의 경우 지문의 주인을 찾는 것이 쉽지 않다”며 “지문 감식을 진행하고 있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신생아 부검을 의뢰했다”고 설명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