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박정현, 신곡 ‘The End’로 컴백 예고…‘선우정아와 특급 협업’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8.11.20 10: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혜 기자] 박정현이 싱글 앨범으로 돌아온다.

20일 오전 문화인(文化人) 측은 “박정현이 금일(20일) 오후 6시, 선우정아와 협업한 신곡 ‘디 엔드(The End)’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한다”고 전했다.

박정현은 지난 6월 ‘같은 우산’ 이후 약 5개월 만에 컴백이다. 그의 신곡 ‘디 엔드’는 헤어짐의 순간을 한 편의 시처럼 옮긴 주옥같은 가사와 박정현 특유의 담담하면서도 힘 있는 가창력이 더해진 이별 발라드다. 박정현이 직접 작곡을 았으며 잔잔한 기타 선율을 기반으로 한 포근한 사운드 전개가 눈에 띈다.

특히 선우정아가 협업에 참여해 더욱 화제다. 선우정아는 작사, 편곡, 코러스 등 세세한 영역에서 활약하며 특유의 감성을 붙어 넣어 완성도를 높였다.

‘마침표를 찍고 책을 덮어버리면 영영 다음 장은 없어’, ‘순식간에 까만 비극이 되어 버렸네’와 같은 한 권의 시집처럼 깊은 여운이 남는 가사는 이별의 감성을 더했다.

박정현 ‘The End’ 커버 이미지 / 문화인 제공
박정현 ‘The End’ 커버 이미지 / 문화인 제공

작사에 참여한 선우정아는 이번 신곡에 대해 “시적 가사와 멜로디가 잘 녹아 든 곡이다. 많은 이들의 위로가 될 수 있는 곡이 되길 빈다”는 바람을 내비쳤다.

‘디 엔드’의 뮤직비디오는 성창원(STRTSPHR) 감독이 맡았다. 태연, 효민, 레드벨벳 등 국내 최정상 여성 아티스트들의 뮤직비디오 작업을 맡아 더욱 기대가 커지는 상황. 헤어지는 순간의 기억과 행동을 섬세한 연출력으로 옮긴 해당 뮤직미디오는 짤막한 독립 영화를 보듯 편안하면서 감각적인 영상미를 더할 예정이다.

박정현은 오는 23일 오후 8시 공식 트위터 계정에서 블루룸 라이브 ‘웰컴 리나 룸 라이브(#Welcome Lena Room Live)’를 진행한다. 박정현은 이날 실시간 Q&A 시간 등 음악 팬들과의 진솔한 소통에 나선다.

그의 디지털 싱글 ‘디 엔드(The End)’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공개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