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밤 김제동’ 김혜경 씨 측 나승철 변호사, “혜경궁 김씨 계정주 짐작가는 인물 있어”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1.19 23: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19일 ‘오늘밤 김제동’에서는 혜경궁 김씨 논란을 다뤘다.

경찰은 혜경궁 김씨의 계정주가 이재명 부인 김혜경 씨로 결론 냈으며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즉각 반발했다.

이날 방송에는 김혜경 씨 측 법률 대리인인 나승철 변호사를 화상전화로 연결해 이야기를 나눴다.

나 변호사는 이날 방송에서 경찰의 압수수색 영장이 기각된 것은 아닌지 새로운 의문을 얘기했다.

그동안 경찰이 김혜경 씨의 휴대전화를 확보하기 위해 노력했으나 좌절됐다고 추정한 것이다.

그런 면에서 경찰이 압수수색 영장을 신청했는지 살펴봐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KBS1 ‘오늘밤 김제동’ 방송 캡처

나 변호사는 또한 혜경궁 김씨의 계정주가 누구인지 짐작이 된다고도 주장했다.

참고인이 경찰에 와서도 지목을 했고 여러 가지 사항을 대입해 봤더니 무리없이 설명이 가능하다는 주장도 했다.

그런데 경찰이 더 이상 조사를 하지 않았으며 이후에도 수사를 계속 요청했는데도 하지 않아 불만이 많았다는 말도 남겼다.

KBS1 ‘오늘밤 김제동’은 월~목요일 밤 11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