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끝까지 사랑’ 이응경, 한기웅 앞에서 죽은 박광현 선물에 눈물…이영아는 “YB와 인수합병하기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1.19 20: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끝까지 사랑’에서는 이응경에게 죽은 박광현의 선물이 도착하고 이영아게 김하균에게 YB인수합병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KBS2 ‘끝까지 사랑’에서는 수창(김하균)은 재동식당으로 온 택배를 풀었다.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KBS2‘끝까지 사랑’방송캡처

 

그 안에는 죽은 아들 두영(박광현)이 미순(이응경)에게 보낸 신발이 들어있었다.
 
이를 보고 미순(이응경)은 두영(박광현)을 생각하며 눈물을 흘렸다.
 
재동(한기웅)은 울고 있는 미순(이응경)에게 “그런다고 죽은 사람이 돌아오냐?”라고 하면서 위로했다.
 
또 가영(이영아)은 세나(홍수아)의 음모로 결국 YB인수합병 서류에 사인을 했다.
 

가영(이영아)는 수창(김하균)에게 “YB와 셀즈뷰티 인수합병을 하기로 했다”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줬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끝까지 사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