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넷플릭스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노아 센티네오, 욕조 안 개구진 모습...‘피터 카빈스키’ 그자체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11.19 16: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노아 센티네오가 근황을 전했다.

최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음료수가 가득 담긴 욕조 안에서 상반신 탈의 모습을 하고 있다.

특히 그의 해맑은 미소가 돋보여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노아 센티네오 인스타그램
노아 센티네오 인스타그램

한편, 그가 출연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는 2018년 공개된 10대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수전 존슨이 감독을, 소피아 알바레즈가 각본을 맡았으며 한국계 미국인 작가인 제니 한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특히 이 작품은 넷플릭스 영화 추천작으로 많이 꼽히는 영화 중 하나다.

극 중 노아 센티네오는 ‘피터 카빈스키’ 역을, 라나 콘도르는 ‘라라 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