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울역 향하던 KTX 열차, 포크레인과 충돌…작업자 3명 부상-승객 모두 무사해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11.19 09: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KTX 열차가 선로 보수 작업 중이던 포크레인의 측면을 들이받아 현장 작업 중이던 3명이 부상 당했다.

19일 소방당국 측은 전날 밤 부산역에서 출발해 서울역으로 향하던 KTX 열차가 서울역 방향 500m 앞 지점에서 포크레인 측면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선로 교체 작업 중이던 김 모(59) 씨 등 3명이 다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다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제공

이 사고로 KTX는 기관실 옆부분이 찢어졌고 포크레인도 일부 파손됐다. 

당시 KTX에는 승객 140여명이 탑승하고 있었지만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승객들은 사고 뒤 선로에 내려 걸어서 플랫폼으로 이동한 것으로 전해진다.

현재 코레일과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