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재명 지사, ‘혜경궁 김씨’ 관련 “지록위마…도정에 충실히 전념하겠다”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11.18 08: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검찰이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과 관련해 부인 김혜경 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7일 이 지사는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불행한 예측’이 현실이 됐다. 기소의견 송치는 이미 정해진 것”이라 이야기했다.

이 지사는 경찰이 명확한 증거 없이 정황과 의심만으로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그는 “국가권력 행사는 공정해야 하고, 경찰은 정치가 아니라 진실에 접근하는 수사를 해야 한다. 그러나 이재명 부부를 수사하는 경찰은 정치를 했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제공

그러면서 “트위터 글을 이유로 6명의 특별수사팀이 꾸려질 때 표적은 정해졌고, 정치플레이와 망신주기로 쏘지 않은 화살은 이미 과녁에 꽂혔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지록위마, (즉) 사슴을 말이라고 잠시 속일 수 있어도 사슴은 그저 사슴일 뿐이다”라고 잉기하며 “아무리 흔들어도 도정은 흔들리지 않을 것이다. 도정에 충실히 전념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내 김씨가 ‘혜경궁 김씨’가 아니라는 증거 제보도 공개적으로 요구하고 나섰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