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 '감격시대' 김현중, 고된 액션신 불구하고 '훈훈한 미소' 포착

  • 이선명 기자
  • 승인 2014.02.27 11:27
  • 댓글
  • 조회수 189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선명 기자] 배우 김현중이 활짝 웃는 얼굴로 액션 장면을 촬영 중이다.
 
KBS 2TV 수목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극본 박계옥, 연출 김정규,안준용, 제작 레이앤모)의 김현중(신정태 역)이 웃음기 만연한 즐거운 모습으로 액션 촬영에 임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끈다.
 
김현중 / KBS '감격시대'
김현중 / KBS

지난 회 정태가 황방이 보낸 자객과 생사를 걸고 일전을 치르는 장면이 비하인드 컷으로 공개됐다. 사진 속에서 김현중은 집중해서 액션 장면을 촬영하는가 하면 함박웃음을 지으며 쾌활한 모습으로 촬영을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액션 연기는 자칫하면 크게 다칠 수도 있어 촬영 전 김현중은 상대 배우와 미리 합을 맞춰 볼 때부터 초집중해 있는 모습이다. 그러나 장면이 끝날 될 때마다 김현중은 입가에 가득 미소를 띠고 함께 고생한 상대 배우와 파이팅하며 기운을 북돋운다고 한다.
 
또 김현중은 사진 속에서처럼 촬영 도중 반사판의 위치가 잘못되자 직접 고쳐 주는 등 스태프들을 위한 세심한 배려도 잊지 않는다.
 
김현중은 매번 다른 배우들과 다양한 상황 속에서 많은 분량의 액션을 소화해야 함에도 촬영장에서 늘 집중하고, 열심히 연습하고, 천진한 미소를 짓는다. 이것이 그가 매번 격한 액션 촬영을 하면서도 즐거울 수 있는 비결이다.
 
무술 감독은 “김현중은 진심으로 액션을 즐길 줄 아는 배우다. 액션에 대한 성실한 근성과 현장에서 보여주는 여유는 그가 진정한 액션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말하며 칭찬했다.
 
화려하고 거친 리얼 액션으로 시청자들에게 쾌감을 선사하고 있는 김현중의 액션 배우로서의 진화에 귀추가 주목된다. 방삼통 사람들을 지켜내기 위해 투신으로 각성할 김현중의 액션이 ‘감격시대’ 14회를 더욱 기다려지게 하고 있다.
 
KBS 2TV 수목 특별기획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 14회는 오늘(2월27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