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PD수첩’ 이덕선 한유총 비대위원장, 실은 케이블 업계에서 유명했던 M&A 전문가?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8.11.13 23: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13일 ‘PD수첩’에서는 ‘사립유치원은 법이 없습니다.’를 방송했다.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감사에 적발된 1146곳의 유치원 명단이 공개되면서 학부모들의 공분이 이어졌다.

명품가방, 성인용품 등 유치원 교비를 사적으로 사용한 일부 유치원들의 실태에 파장은 일파만파 커졌다.

한국유치원 총연합회(한유총) 비대위를 맡은 이덕선 위원장.

그 역시 리더스 유치원을 설립했고 2017년에만 13건이나 부적정 판정을 받았다.

MBC ‘PD수첩’ 방송 캡처
MBC ‘PD수첩’ 방송 캡처

그런데 이덕선 위원장은 케이블 방송 업계에서 유명한 인물이었다. 한 제보자의 설명에 따르면 그는 M&A(기업 인수 합병) 전문가다.

조그마한 유선 회사를 계속 인수하면서 돈을 부풀려 갔다. 그러던 그가 유치원을 차린 것이 의아했다는 제보자.  

이 위원장은 딸이 소유하고 있는 숲 체험장 부지에 대해 3년간 임대차 계약을 맺어 지난 해 6월까지 총 1억 3850만원의 임대료를 주고 있었다.

취재진은 이 위원장을 직접 만났으나 끝내 인터뷰에 응하지 않았다.

이 위원장은 여러 가지 비리로 경기도교육청에 4억 정도를 환수 조치 받았다. 정치하는엄마들의 장한나 대표는 비리의 아이콘인 그가 비대위원장으로 나섰다는 점에 화도 나지 않는다고 한탄했다.

MBC ‘PD수첩’ 방송 캡처
MBC ‘PD수첩’ 방송 캡처

MBC ‘PD수첩’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