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시크릿 가든’ 이필립, 배우에서 화장품 CEO로 변신…어느덧 창립 2주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배우 이필립이 근황을 공개해 시선을 끈다.

지난 5월 이필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이 우리회사 카탈리스트 창립2주년 플러스 나의생일날~회사 생일하고 내 생일이 같은날이여서 파티할때 조금 덜 부끄럽다는거? 우리 카탈리스트 식구 덕분에 창립 2주년파티도 성공적으로 진행했고, 나의 생일도 너무 즐겁게보냈어요. 땡큐! 그리고 이날 와주신분들께 너무 감사합니다! 한분한분 저한텐 너무 소중하고 우리 카탈리스트에게도 너무 큰힘이에요~ 생일 축하해주신분 모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열심히 살겠습니다 #생일 #birthday #카탈리스트 #창립2주년#happybirthdaytome #happybirthdaytokatalyst #2ndanniversary”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필립은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필립 인스타그램
이필립 인스타그램

특히 와인잔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는 그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Happy birthday to you!!!!”, “창립2주년과 더불어 생일을 축하해~~~”, “축하하 ㅎㅎ”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필립은 지난 2010년 방송된 SBS ‘시크릿 가든’에서 임종수 역을 맡아 대중들에게 인지도를 쌓았으며 최근 화장품CEO로 변신한 근황을 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는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대학 졸업 후 작은 IT 기업을 2년 정도 운영했었다. 하지만 원치 않았던 사고로 배우를 더 이상 할 수 없어 다시 사업을 하게 됐다”며 사업가로 변신하게된 이유를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