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신동욱, ‘진심이 닿다’ 출연 예고…‘금수저 검사로 출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혜 기자] 신동욱이 tvN ‘진심이 닿다’에 출연한다.

13일 오후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신동욱이 tvN ‘진심이 닿다’에 김세원 역으로 출연한다”고 전했다.

‘진심이 닿다’는 잘 나가는 변호사와 그의 비서로 위장 취업한, 한때 잘 나갔던 한류여신의 꽁냥꽁냥 법정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이동욱와 유인나의 재회로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신동욱은 극 중 정록(이동욱)의 절친 금수저 검사 ‘김세원’ 역을 맡았다. 정록의 법대 동기이자 사법연수원 시절까지 함께한 절친으로 공부, 연애, 사회생활까지 모두 잘하는 엄친아지만 사랑 앞에선 물불 가리지 않는 순정남의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신동욱 /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제공
신동욱 /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제공

소속사 측은 “신동욱이 ‘진심이 닿다’에서 자신만의 연기와 메력을 펼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 좋은 작품과 캐릭터를 만들어 낼 수 있게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니 사랑과 관심으로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최근 그는 MBC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 차도남 ‘한산해’ 역할로 활약 중이다. 올해 tvN ‘라이브’에 이어 연속 세 작품에 출연을 결정하며 배우로서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매 작품마다 다양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신동욱이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면모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동욱이 합류한 tvN ‘진심이 닿다’는 2019년 상반기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