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수현 정책실장, 예결위 소위 참석 한국당 요구 거부…“내 본분 아니다”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11.12 15: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원회에 출석하라는 자유한국당의 요구를 거부했다.

12일 김 실장은 이날 비경제부처의 내년도 예산안 심사를 위한 예결위 전체회의에 출석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예결위 소위나 소(小)소위에 참석할 것이냐'는 물음에 "그것은 맞지 않고 제 본분이 아니다"라고 답했다. 

김 실장은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질되면서 야당과 예산을 논의할 카운터파트가 없다는 야당의 비판이 있다'는 지적에는 "그런 것은 형식 논리가…(맞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예결위 한국당 간사인 장제원 의원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정부가 법정기일 내 예산안 통과를 원한다면 김수현 정책실장이 직접 예결위 소위나 최소한 소소위에 출석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예산소위에는 통상 기획재정부 차관이 참석하는 것이 그동안의 관례다.

또한 김 실장은 이날 예결위 전체회의에 출석, "경제와 고용에 대해 국민 여러분의 걱정이 많은 시점에 정책실장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저를 포함한 청와대 정책실 직원 모두가 비상한 각오로 일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