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물시계 정체 천명훈, “저질댄스 알아본 신봉선 때문에 식겁” ··· ‘2R 진출’ 해시계 ’김용진-뮤지 추정’ 왕밤빵과 대결할까?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1.11 17: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복면가왕‘에서 물시계의 정체가 공개됐다.

1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물시계의 정체가 공개돼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물시계와 해시계는 김현철, 이소라의 ‘그대 안의 블루’를 불렀다.

두 사람은 마성의 하모니를 선보였다.

두 사람이 노래를 마친 후, 연예인 판정단들이 날카로운 추리를 시작했다.

물시계와 해시계는 다양한 개인기로 자신들의 매력을 보여줬다.

연예인 판정단들은 외국인일 것이다, 뮤지컬 배우는 아닌 것 같다는 등 두 사람의 정체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내놨다.

물시계와 해시계 중, 승자는 해시계였다.

물시계의 정체는 1세대 아이돌 천명훈이었다.

천명훈은 개인기에서 나도 모르게 저질댄스가 나왔다, 그걸 알아본 신봉선 때문에 식겁했다고 말했다.

김성주는 그렇게 저질댄스 추지 말라고 했는데라고 천명훈을 타박해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M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