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필모♥’ 서수연, 여행 중 움푹 파인 쇄골 자랑…‘볼수록 매력적인 분위기’
  • 강태이 기자
  • 승인 2018.11.09 09: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태이 기자] 서수연이 여행 중 상큼한 미모를 자랑했다.

서수연은 과거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눈이 부셔서 그만”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윙크를 하고 있는 그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움푹 파인 그의 쇄골은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서수연 인스타그램
서수연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너무 사랑스럽다”, “진짜 예쁘다ㅠㅠㅠ”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필모는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공개적으로 그를 향해 마음을 드러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서수연 나이는 1988년생으로 올해 31살이며 직업은 인테리어 디자이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