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울 종로 고시원 화재, 사망자 6명으로 늘어…더 늘어날 가능성↑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11.09 09: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오늘(9일) 새벽 서울 종로 고시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발생한 화재로 지금 사망자가 늘고 있다. 4명에서 2명이 또 늘어서 지금까지 6명이 목숨을 잃었다.

현재 화재는 모두 진화된 상태다. 현재까지 확인된 사망자는 6명.

연기를 마시거나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진 사람들이 더 있기 때문에 사망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11명을 포함하면 현재까지 사상자는 18명이다.

불이 난 시간은 오늘 새벽 5시다.

해당 건물은 지상 3층 건물로 1층은 일반 음식점, 건물 2층과 3층이 고시원으로 이용이 되고 있었다.

불은 3층에서부터 시작된 것으로 소방당국은 보고 있다.

2층에 있던 거주자 24명은 안전하게 대피했던 것으로 보인다.

소방 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