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외상값 갚아”…손님 컨테이너에 가둔 술집 주인 검거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11.09 01: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외상값을 갚지 않는다는 이유로 손님을 컨테이너에 감금해 협박한 술집 주인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8일 특수감금 등 혐의로 술집 주인 우모(36)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유씨 등은 전날 오후 7시40분께 군산시 산북동의 한 술집 인근 컨테이너에 손님 A(29)씨를 감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뉴시스
뉴시스

 
유씨는 A씨가 한 달 전 술을 마시고 지불하지 않은 50여만원을 받기 위해 친동생과 종업원을 대동해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한 행인은 이들이 A씨를 끌고 가는 모습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
 
우씨는 경찰 조사에서 “외상값을 주지 않아 그랬다”고 말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