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컴백’ 스펙트럼(SPECTRUM), ”활동 목표? 그룹 이름 널리 알리는 것”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8.11.02 17: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지 기자] 새 앨범으로 돌아온 스펙트럼(SPECTRUM)이 활동 목표를 말했다.

2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스펙트럼의 두 번째 미니앨범 ‘Timeless moment’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데뷔곡 ‘불붙여’를 통해 강렬한 모습을 선보였던 스펙트럼은 신곡으로 분위기 변신을 꾀했다.

​​​타이틀곡 ‘What do I do’는 서정적인 분위기의 피아노와 멜로디로 시작해 곡의 흐름에 따라 긴장감을 점차 고조시켜 후렴부분에서는 또 다른 느낌을 주는 댄스 곡이다.

민재는 ”꿈과 현실 사이에서 혼동하다고 결국 꿈 속으로 빠져든다는 내용이다”고 타이틀곡을 소개했다.

이번 타이틀곡 역시 데뷔곡을 프로듀싱한 ’코드나인’과의 협업으로 탄생했다. 

다시 한 번 코드나인과 작업한 소감에 대해 화랑은 ”두 번째 만나다 보니, 작곡가 분의 스타일을 알게 됐다. 편안하고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자신있게 녹음을 한 것 같다”고 전했다.

Wynn엔터테인먼트 제공
Wynn엔터테인먼트 제공

은준은 ”처음에는 많이 얼어 있었는데, 두 번째 곡때는 실력이 많이 늘었다고 칭찬도 많이 해주셨다. 저번처럼 긴장을 많이 할까봐 걱정 했는데 녹음이 생각보다 빨리 끝났다”고 작업 과정을 밝혔다.

11월 대형 그룹들의 컴백이 줄을 잇는 가운데, 본격 활동에 앞서 스펙트럼만의 목표 역시 다졌다.

동규는 ”11월 많은 선배 가수들이 컴백한다. 그 사이에서 우리가 이루고자 하는 포부, 목표가 있다면 스펙트럼 멤버들이 다양한 색깔을 가지고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다”면서 ”선배 가수분들과 함께 무대에 선다면 공부가 되는 시간일 것 같다. 이루고자 하는 목표가 있다면 스펙트럼이라는 이름을 널리 알리는 것이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스펙트럼의 두 번째 미니앨범 ‘Timeless moment’는 오는 4일 오후 8시에 공개된다. 앨범 발매 이후 스펙트럼은 활발한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