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비켜라 운명아’ 박윤재, 작품 선택이유? “일일극 같지 않은 시나리오 때문에 선택”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8.10.31 17:37
  • 댓글
  • 조회수 1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비켜라 운명아’ 출연진들이 작품 선택이유와 첫 시나리오를 봤을 때의 느낌을 전했다.

31일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 (5층)에서 KBS1 새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곽기원 피디, 박윤재, 서효림, 강태성, 진예솔, 김혜리, 홍요섭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비켜라 운명아’는 알고 보니 우리 할아버지가 회장님!? 평범한 흙수저 청년과 주변 인물들이 거꾸로 운명의 강을 거슬러 오르며 사랑과 꿈을 찾아 도전장을 내미는 유쾌 통쾌 상쾌 드라마다.

배우들이 이번 일일드라마를 선택하게 된 이유와 첫 시나리오를 봤을 때의 느낌에 대해 궁금했다.

박윤재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박윤재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이에 박윤재는 “일단 대본이 너무 마음에 들었고 같이 출연하는 배우들도 마음에 들었다. 대본의 섬세한 표현에 있어서 끌림이 있었고 일일극 대본 같지 않다고 생각했다. 작가님의 필법의 글이 굉장히 새롭게 다가왔으며 마치 소설 한 편을 보는 듯한 끌림이 있었다. 대본 때문에 이번 드라마를 하고 싶어서 감독님을 처음 뵙을 때 어필했고 촬영 시작하고 나서 현장 분위기도 따뜻하고 모든 출연진분들이 잘 대해 주시고 굉장히 느낌이 좋다”라고 전했다.

서효림은 “보통 일일극의 여주인공이라고 하면 지루하다 싶을 정도로 가난하고 역경을 헤쳐나갈 거라는 캐릭터가 그동안 많았는데 처음에 일일극에 캐스팅됐을 때 보통 패턴을 봤을 때 ‘이걸 왜 나한테’라는 생각을 했다. 근데 시나리오를 보고 ‘아 왜 나인지 알겠다’ 생각했고 연기가 아닌 캐릭터 성향이랑 너무 닮아서 ‘한승주’(서효림 분)를 조금 더 시청자분들에게 다가가고 싶어서 선택하게 됐다. 그동안 굉장히 차가운 역할 아니면 부잣집의 철없는 딸 역할을 많이 했었는데 대본을 보다 보니 사이다처럼 통쾌한 면도 있고 남자에게 기대는 것이 아닌 스스로 뭔가를 완성할 수 있는 캐릭터가 끌렸다. 또 대본을 보다 보면 그다음 내용이 너무 궁금해져서 ‘한권만 더 보다가 자야지’ 하면서 대본의 매력에 끌렸다”라고 언급했다.

강태성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강태성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강태성은 “사실 예전에 제가 했던 일일드라마에서 보여드린 역할과 비슷할 거라는 거 때문에 고민이 있었지만 후반엔 변화가 굉장히 크고 변화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겠다’라는 자신감이 있어서 선택하게 됐다. 또 대본을 처음 봤을 때 드라마의 색깔도 분명히 존재하는데 지금까지의 일일드라마와는 사뭇 다른 느낌이어서 선택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진예솔은 “처음에 ‘진아’(진예솔 분) 역할을 봤을 때 굉장히 입체적인 인물이라고 생각했다. 제3자가 봤을 땐 굉장히 미워 보일 수 있는 인물이지만 이유가 분명히 있기 때문에 그렇게 할 수밖에 없는 캐릭터고 뭘 하든 단단하게 깔려있어서 그걸 잘 표현하고 싶었고 대본 하나하나 읽을 때마다 다음회가 빨리 읽고 싶고 전개가 빠른 게 그동안의 일일드라마와 차별성이 있지 않나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김혜리는 “처음 대본을 받았을 때 최근에 맡았던 역할과 흡사하고 상대방을 굉장히 아프게 하는 입장이었다. 그래서 출연하는 것에 있어서 갈등을 했지만 그 안에 사랑 연기도 있어서 선택하게 됐다. 얼마 동안은 사랑이라는 연기를 하지 않았었는데 이번엔 중년들의 알콩달콩한 로맨스를 그렸다. 중년들의 조금은 설레면서 중년 시청자분들에게 ‘나도 저런 경험이 있을 수 있는데’하며 공감하고 핑크빛을 꿈꿀 수 있는 재밌고 유쾌한 드라마다”라고 전했다.

홍요섭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홍요섭 / 톱스타뉴스 정송이 기자

홍요셉은 “이번에 여러 가지 대본이 왔었지만 지금까지 연기하면서 못했던 연기를 해보고 싶었다. 또 나이를 줄여준다고 해서 선택하게 됐다. 식구들이 같이 볼 수 있는 드라마라 많은 기대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과연 배우들은 이번 드라마에서 어떤 연기 변신을 하게 될지. ‘비켜라 운명아’는 11월 5일에 첫 방송되며 월요일부터 금요일 밤 8시 25분 KBS1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