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차인하...신예 배우로서의 포부와 솔직한 감정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10.30 11: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차인하가 차기작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전 댄디한 매력을 뽐냈다.

‘사랑의 온도’와 ‘기름진 멜로’를 통해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배우 차인하가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11월호에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댄디한 매력을 보여준 차인하는 차기작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서 ‘황재민’을 연기할 예정이다.

인터뷰에서 그는 ‘촬영장 가기 전 연기를 준비할 때’가 가장 설레는 순간이라고 하며 신인 배우로서 느끼는 감정에 대해 진솔하게 전했다.

차인하
차인하/ 마리끌레르 제공 
차인하
차인하/ 마리끌레르 제공

또한 많은 시간이 지난 후 자신의 필모그래피가 ‘하나의 에너지를 가진 배우가 아니라 여러 인물, 장르로 채워지길’ 원한다며 배우로서의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그는 화보 촬영장에서도 신인 배우답게 열심히 모니터링하며 한 컷 한 컷 신중하게 촬영에 임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신인 배우 차인하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11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