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군산공장 매각, 몇 개 업체들과 협상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폐쇄된 군산공장과 관련, 29일 “현재 군산공장에 관심을 보이는 몇 개 업체들과 협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카젬 사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조배숙 의원으로부터 관련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했다.  

카젬 사장은 “관심을 보이는 협상 대상자들이 비밀로 해달라고 한 만큼 구체적 내용을 말할 수는 없다”며 “우리는 협상 결과 조속하게 도출되기를 기대하고 있지만 협상에 다소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이해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군산공장이 군산 지역사회에 얼마나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는 지 알고 있다”며 “협상 관련 구체적 내용은 대외비라서 공유하기 힘든 점을 양해해 달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제공
뉴시스 제공

카젬 사장은 최근 연구개발(R&D) 법인 분리로 인해 철수설이 재점화된 것과 관련해서는 “한국에서 철수할 계획이 없다”며 “우리는 오로지 장기적으로 한국지엠이 미래로 가는 길을 닦기 위해 매진할 뿐”이라고 재차 해명했다. 

그는 “제네럴모터스(GM)은 여러차례 한국에 남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며 “미화 64억달러 투자 감행해서 한국지엠이 생산시설들을 업그레이드하고 생산능력 증대하며 수출시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글로벌 신제품 두 개 차종을 한국시장에 배정했다”고 말했다.

그는 R&D 종사자들의 신설법인 고용승계에 대해서는 “연구개발 직종 종사자 전체가 고용 승계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