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월드워Z’ 감독 마크 포스터, 이색 연출작 화제…“‘곰돌이 푸’ 감독이라고?”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0.26 18: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영화 ‘월드워Z’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가운데, 감독 마크 포스터의 다른 작품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마크 포스터는 1995년 감독으로 데뷔했으며, 2001년 영화 ‘몬스터볼’로 주목받았다.

이후 ‘네버랜드를 찾아서’, ‘스트레인저 댄 픽션’, ‘연을 쫓는 아이’, ‘퀀텀 오브 솔러스’ 등을 연출한 그는 2013년 ‘월드워Z’를 연출해 흥행 감독 반열에 오른다.

‘월드워Z’ 포스터 / 네이버영화
‘월드워Z’ 포스터 / 네이버영화

하지만 이후 ‘월드워Z’ 프로젝트에서 하차한 뒤 이렇다할 작품 활동이 없던 마크 포스터는 ‘곰돌이 푸 다시 만나 행복해’로 2년 만에 컴백을 알렸다.

인기 애니메이션의 실사 영화판이라 많은 영화팬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으며, 흥행에도 성공했다.

마크 포스터 최고 흥행작 ‘월드워Z’의 속편은 2019년 제작에 들어갈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