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프로야구 SK, 삼성 떠난 외야수 배영섭 영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삼성 라이온즈를 떠난 외야수 배영섭(32)을 영입했다고 22일 발표했다.

SK는 테이블 세터 유형의 외야수를 데려와 팀의 작전 수행 능력을 높이고 외야진의 층을 더욱 두껍게 하고자 배영섭을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삼성은 지난 19일 배영섭 등 17명에게 재계약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통보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자유의 몸이 된 배영섭은 SK에서 제2의 도전을 꿈꾼다.

배영섭은 2009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삼성에 지명돼 2010년 프로에 데뷔했고 2011년 타율 0.294에 도루 33개를 수확해 신인상을 받았다.

그는 프로 통산 타율 0.277, 안타 518개, 타점 162개, 도루 92개를 기록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