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김종민♥황미나 기상캐스터, 달달한 투 샷…‘종미나커플’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10.20 00: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연애의 맛’ 황미나와 김종민이 커플 셀카를 공개해 시선을 끈다.

최근 황미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따라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황미나 인스타그램
황미나 인스타그램

특히 같은 헬멧을 쓰고 사진을 찍고 있는 그들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예쁘셔요ㅎㅎㅎ”, “진짜 너무잘어울려요”, “종미나 커플 잘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두분이 잘 어울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TV조선 ‘연애의 맛’에 출연 중인 기상캐스터 황미나는 1993년생으로 올해 나이 26세이며 1979년생으로 올해 나이 40세인 김종민과는 14살 나이차이가 난다.

한편, TV조선 ‘연애의 맛’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