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19일 기자회견 연다…“폭행 피해사실 직접 증언·증거 제시” (전문)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8.10.18 19: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B군이 기자회견을 열고 폭행 피해 사실을 증언한다. 

18일 저녁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B군의 법률 대리인은 보도자료를 통해 “금일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일부가 소속사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로부터 상습적으로 폭행을 당하고, 김창환 회장(총괄 프로듀서)은 이를 교사 내지 묵인·방조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도 일부 멤버들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말했다.

더 이스트라이트(The EastLight.)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더 이스트라이트(The EastLight.)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법률대리인은 “19일 기자회견을 갖는다”면서 현장에는 “멤버 B군이 직접 참석해 폭행 피해 사실을 직접 증언하고 관련 증거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18일 한 매체의 보도를 통해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이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김창환 회장과 소속 프로듀서에게 폭행 및 폭언에 시달렸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논란이 일었다. 

이에 미디어라인 측은 “약 1년 4개월전 더 이스트라이트 담당 프로듀서가 멤버들을 지도•교육하는 과정에서 폭행이 발생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인지하였고, 이후 멤버들 부모와 대화를 통해 원만히 해결하였으며 재발 방지를 약속 드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 후로 재발은 없었고 더 이스트라이트는 꾸준히 활동을 이어 왔으나, 일부 멤버와 감정의 골이 깊어져 지난 일이 불거지는 지금 상황을 맞게 됐다”면서 멤버들을 폭행한 프로듀서는 회사에 사의를 표명하여 수리한 상태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하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B군 법률대리인 입장 전문

금일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일부가 소속사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로부터 상습적으로 폭행을 당하고, 김창환 회장(총괄 프로듀서)은 이를 교사 내지 묵인ㆍ방조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도 일부 멤버들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는 의혹과 관련하여, 19일 기자회견을 갖습니다.

기자회견에는 멤버 B군이 직접 참석하여 폭행 피해 사실을 직접 증언하고, 관련 증거도 제시할 예정이며, 또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도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이하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더 이스트라이트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불미스러운 일이 일어난 것에 대해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약 1년 4개월전 더 이스트라이트 담당 프로듀서가 멤버들을 지도•교육하는 과정에서 폭행이 발생했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인지하였고, 이후 멤버들 부모와 대화를 통해 원만히 해결하였으며 재발 방지를 약속 드렸습니다.

그 후로 재발은 없었고 더 이스트라이트는 꾸준히 활동을 이어 왔으나, 일부 멤버와 감정의 골이 깊어져 지난 일이 불거지는 지금 상황을 맞게 되었습니다. 현재 해당 프로듀서는 본인의 잘못에 대한 책임을 통감했고 회사에 사의를 표명하여 수리한 상태입니다.

김창환 총괄 프로듀서는 금일 보도된 기사와 관련하여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을 아주 어린 연습생 시절부터 시작해서 지난 4년이 넘는 시간 동안 애정을 가지고 부모의 마음으로 가르치거나 훈계한 적은 있어도, 폭행을 사주하거나 방조한 적이 없음을 말씀 드립니다. 허나, 지난 시절 조금 더 세심하게 멤버들을 헤아리지 못한 점에 대해 마음 아프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더 이스트라이트의 앞으로의 활동과 피해 멤버에 대하여 최선의 해결 방안을 찾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