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의 탐정’ 이재균, 이지아에게 총을 겨누지만…최다니엘 몸이 있는 곳 알려주고 ‘본인 머리에 총 겨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오늘의 탐정’에서 이재균이 이지아를 터널까지 따라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17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에서는 우혜(이지아)는 터널까지 따라오는 정대(이재균)를 보고 뒤로 돌아섰다.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우혜(이지아)는 정대(이재균)에게 “아직 너하고 만날 차례 아닌데. 나중에 써 먹으려고 했는데”라고 말했다.
 
정대(이재균)는 “헛소리 하지마”라고 하며 총을 쏘려고 했고 우혜(이지아)는 정대에게 “너 그 여자 어떻게 지킬래. 어차피 정여울은 이다일한테 죽을 껀데”라고 말했다.
 
그러자 정대(이재균)는 우혜(이지아)에게 홀려서 눈이 빨개졌고 “집이 아니라 헛간이나 창고 같은 곳이다”라고 답했다.
 

또 우혜(이지아)는 정대의 손을 들어 본인의 머리에 총구를 겨누게 했지만 “아직 죽지마”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오늘의 탐정’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