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핫펠트(HA:TFELT) 예은, 일상 리얼리티 ‘빨강머리 옌’ 시작…2030 취향 저격

  • 권혜민 기자
  • 승인 2018.10.16 12: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혜민 기자] 핫펠트(HA:TFELT) 예은이 일상 리얼리티를 선보인다.

22일 예은이 출연하는 온스타일의 신규 셀럽 리얼리티 디지털 예능 ‘빨강머리 옌’이 첫 공개된다. 

‘빨강머리 옌’은 ‘핫펠트’라는 예명으로 새롭게 대중 앞에 선 예은이 사회적 편견에서 벗어나 진정한 자유와 꿈을 다루는 전시회인 ‘파랑새 프로젝트’를 통해, 진정한 아티스트로 성장해가는 모습을 담은 리얼리티 디지털 예능이다. 

‘빨강머리 옌’은 CJ ENM의 디지털 스튜디오인 스튜디오 온스타일의 첫 셀럽 리얼리티를 다룬 디지털 예능이라는 점에서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를 시작으로 ‘자취, 방’, ‘좀 예민해도 괜찮아’, ‘연애 강요하는 사회’, ‘팩 투더 퓨처’ 등 탄탄한 디지털드라마 라인업으로 1534 여성들의 지지를 얻은 스튜디오 온스타일이 선보이는 첫 리얼리티 예능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빨강머리 옌’은 똑부러지는 예은의 일상 리얼리티를 통해 요즘 2030 청춘들의 주체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제대로 보여줄 예정이다. 솔직하고 당당한 핫펠트 예은과 자신만의 뚜렷한 색깔을 지닌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와 깊이 있는 이야기가 청춘들의 성장과 꿈, 현실을 반영해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할 전망이다. 

특히 가치지향 소비에 민감하고 진정성 있는 콘텐츠에 적극적으로 반응하는 2030 타깃 시청층의 취향을 저격할 것으로 기대된다.

CJ ENM
CJ ENM

이와 관련해 '빨강머리 옌' 제작진은 “어린 시절 ‘빨강머리 앤’이라 불리며 남자애 같다는 말을 들었던 예은의 어린 시절 실제 경험담에서 착안해 프로그램 제목을 지었다. 원더걸스 출신 핫펠트 예은과 아티스트들이 청춘들의 자아와 꿈에 대한 자신만의 작품을 세상에 선보이는 과정과 좌충우돌 성장기를 흥미롭게 담아냈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빨강머리 옌’은 22일 첫 공개를 시작을, 매주 월요일과 수요일 오후 6시에 스튜디오 온스타일 공식 유투브와 페이스북, ‘할많하당’ 페이스북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