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제3의 매력’ 서강준, 민우혁이 이솜에게 고백하는 모습 목격…신도현은 이솜과 술한잔 하며 ‘속내 고백’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0.13 23: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제3의 매력’에서는 서강준이 민우혁이 이솜에게 고백하는 모습을 목격하게 됐다.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제3의 매력’에서 준영(서강준)은 뒤늦게 도착하고 소희(신도현)과 영재(이솜)의 싸움을 말리지 못하고 호철(민우혁)에게 선수를 뺐겼다.

 

jtbc‘제3의 매력’방송캡처
jtbc‘제3의 매력’방송캡처

 
준영(서강준)은 백스테이지에서 영재(이솜)를 향한 호철(민우혁)의 고백을 듣게 됐다.
 
영재(이솜)는 재빨리 준영(서강준)이 남자친구임을 밝히지만 마음 한구석에 찝찝함이 사라지지 않았다. 
 
또 소희(신도현)는 영재(이솜)를 찾아와서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셨다.
 
소희(신도현)는 영재(이솜)에게 “너 진짜 재수없어. 너 같은 커리어로 그런일 가당키나 할 것 같아. 그래서 너 추천하고 괴롭히면 나가떨어질 줄 알았어. 너 끝까지 하더라. 잘났다”라고 말했다.
 

이어 영재에게 자존심이 상한 소희(신도현)는 “호철씨도 나랑 잘 맞을 줄 알았는데 너같은 것 한테 고백했다니 별 볼일 없는 것 같다”라고 하며 자신의 속내를 고백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jtbc 금토드라마‘제3의 매력’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