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아찔한 사돈연습’ 남태현 “장도연 실제 아내라 생각…촬영하며 찌릿찌릿한 느낌 받아”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10.12 14: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남태현이 ‘아찔한 사돈연습’에 임하는 마음가짐을 밝혔다. 

12일 오전 tvN ‘아찔한 사돈연습’ 제작발표회가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정성호PD, 권혁수, 오스틴강, 남태현, 경리, 미주, 노사연이 참석했다. 장도연은 스케줄 상 불참했다. 

지난 5일 tvN이 새롭게 선보인 ‘아찔한 사돈연습’은 가상결혼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가상 부부가 된 커플의 현실 부모가 서로의 가상 사돈과 리얼한 토크를 나누며 사돈연습을 경험하는 모습을 통해 웃음을 안겼다. 

다채로운 출연진 라인업으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은 ‘아찔한 사돈연습’은 세 MC 노사연, 김구라, 서민정을 비롯해 가상 결혼을 할 권혁수, 오스틴강, 남태현, 장도연, 경리, 러블리즈 미주가 출연한다.

남태현은 지난주 공개된 첫 방송에서 9살 연상 아내 장도연에게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마성의 매력남’ 수식어를 얻었다.

이날 남태현은 촬영에 임하는 마음으로 “도연 누나에게 ‘짜여진 각본’이라고 생각하지 말자고 했다. 사람 자체를 있는 그대로 좋아해보자는 마음”이라고 전했다. 또 “최대한 내 와이프라고 생각하고 빠져들어 촬영 중이다. 설렘 포인트 또한 많다. 촬영하면서 찌릿한 느낌을 많이 받았다. 방송을 통해 점점 드러나게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남태현 / 톱스타뉴스 최시율 기자

마지막으로 그는 “도연 누나도 참석했으면 좋았을 것”이라며 “도연 누나도 그렇고 저도 촬영하면서 없던 모습을 찾게 됐다. 저희 커플로 인해 많은 연상연하 커플들이 희망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세 커플이 선보이는 각기 다른 모습의 결혼 생활에 기대감이 더해지는 가운데, tvN ‘아찔한 사돈연습’ 2회는 12일 저녁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