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의 탐정’ 최다니엘, 박은빈 떠나…유수빈 기사 확인하고 이재균에게 “정여울을 지키는 남자에게 부탁”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0.11 23: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오늘의 탐정’에서 최다니엘이 박은빈 곁을 떠나고 이재균에게 도움을 청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1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오늘의 탐정’에서는 다일(최다니엘)은 우혜(이지아)가 자신이 사랑하는 사람을 모두 죽일거라는 것을 알고 여울(박은빈)의 곁을 떠나기로 했다.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여울(박은빈)은 다일(최다니엘)이 사라지자 상섭(김원해)에게 “내가 잘못했다. 날 지키려고 손목에 수갑을 채우던 이다일씨가 진짜라고 말하려고 했는데”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또 다일(최다니엘)은 은총(유수빈)이 자신의 기사를 올리자 정대(이재균)를 찾아왔다.
 
다일(최다니엘)은 정대(이재균)에게 자신의 몸을 여울이보다 먼저 찾아달라고 부탁했고 정대는 다일에게 “왜 여울씨보다 먼저 찾아야 한다는 거죠?”라고 물었다.
 

또 다일(최다니엘)은 정대(이재균)에게 “내가 여울을 공격하게 될지 모르니 내 몸을 찾게 되면 날 죽여. 형사 박정대에게 부탁하는 거 아냐. 정여울을 지키고 싶은 남자에게 부탁하는거야”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오늘의 탐정’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