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오정태, 아내에 “부모님과 합가하자”…아내 ‘난처’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10.11 21: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1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오정태 부부가 새롭게 등장했다.

오정태는 아침 식사 중 아이들에게 “우리 할머니, 할아버지와 함께 살까 말까?”라며 말을 꺼냈다.

아이들은 같이 살고 싶다고 했고, 아내는 같이 살고 싶지 않다고 답했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캡처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캡처

이어 오정태는 “이따 엄마 온대”라며 충격적인 말을 꺼냈다.

그리고 오정태가 출근한 사이 두 손 가득 반찬을 싸 들고 방문한 시어머니로 인해 아내는 엄청난 양의 반찬을 정리하게 된다. 

그동안 시어머니는 아내 아영에게 은근슬쩍 ‘합가’ 이야기를 꺼냈다. 

아내는 “어머니도 따로 사는게 편하시지 않느냐. 그냥 집을 사지 말까봐요”라며 난처해했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매주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