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의 탐정’ 김원해, 괴로웠던 과거 밝혀져…박은빈은 이재균에게 ‘최다니엘에 대한 감정 고백’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10.10 22: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오늘의 탐정’에서 김원해의 과거가 밝혀지고 박은빈이 이재균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0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에서는 우혜(이지아)를 만난 여울(박은빈)이 위험에 처하자 상섭(김원해)가 나타났다.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KBS2‘오늘의 탐정’방송캡처

 

상섭(김원해)은 여울(박은빈) 앞을 가로 막고 우혜(이지아)에게 대항하려 했지만 우혜의 최면에 빠지게 됐다.

상섭은 우혜가 준 칼을 들고 여울에게 다가갔고 “당신이 너무 고통스러워하니까 나만 고통받으면 된다고 생각했어”라고 말했다.
 
여울의 옆에 있던 상섭의 죽은 아내가 “당신이 날 죽였잖아. 다른 사람들 앞에서 어떻게 아무렇지도 않을 수가 있어”라고 했고 그때 정대(이재균)와 채원(이주영)이 들어와서 상섭을 막았다.
 
또 정대(이재균)은 여울에게 “나는 되돌리고 싶어요. 여울씨 동생이 죽기 전으로. 그러면 그 사람 만나지 않았을 것 아니냐?”라고 말했다.
 

그러자 여울(박은빈)은 정대(이재균)에게 “그사람은 나를 믿어줬다. 그 사람이 못 올까봐 그게 제일 걱정이다”라고 고백했고 정대가 안타까운 모습으로 바라보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자아내게 했다.
 
KBS2‘오늘의 탐정’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