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수미네 반찬’ 최현석, 먹는 순간 입안이 축제 ‘오징어튀김-특제소스’ 레시피 공개 ··· 김수미 “원수하고 먹어도 맛있을 맛” 극찬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0.10 21: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수미네 반찬’에서 최현석 셰프가 오징어튀김과 특제소스를 만들었다.

 

 

10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최현석 셰프가 오징어튀김과 특제소스를 만들어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tvN ‘수미네 반찬’ 방송 캡처
tvN ‘수미네 반찬’ 방송 캡처

 

최현석 셰프는 가장 먼저 타임을 잘게 썰었다. 타임이란 양갈비 잡내를 잡을 때 쓰는 허브다. 타임을 잘게 썬 후에는 마요네즈 3숟갈을 타임에 넣는다. 그 다음 레몬즙을 넣는다. 마지막으로 꿀을 넣고 섞어주면 특제소스가 완성된다. 최현석 셰프가 만든 특제소스를 맛본 김수미는 새콤하고 맛있다고 말했다. 김지영 역시 마요네즈의 느끼함이 전혀 없다며 맛을 극찬했다.

 

 

오징어튀김을 만들 때는 먼저 오징어에 우유를 넣고, 소금을 살짝 뿌린다. 우유에 담갔던 오징어를 건져서 튀김가루를 묻히고 튀기면 오징어튀김이 완성된다. 최현석은 완성된 오징어튀김에 특제소스를 뿌리고 마지막으로 실파를 살짝 얹어 마무리했다. 최현석이 만든 오징어튀김과 특제소스를 맛본 김수미는 소스가 별미라고 말하며 맛을 극찬했다. 장동민은 다른 튀김과도 잘 어울릴 소스 같다, 아이들, 친구, 연인들 모두가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장동민의 말에 김수미는 원수하고 먹어도 맛있을 맛이라고 말해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수미네 반찬’은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10분, tv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