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최신유행 프로그램’ 아스트로 문빈, “부담감 없었다면 거짓말…차은우가 조언해줘”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10.05 16: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아스트로(ASTRO) 문빈이 첫 콩트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XtvN 예능 ‘최신유행 프로그램’ 제작발표회에는 권혁수, 김민교, 이세영, 예원, 이재준, 아스트로 문빈, 오마이걸 지호, 지예은, 박규남, 조엘, 오원택PD가 참석했다. 

XtvN 신작 ‘최신유행 프로그램’은 최신 트렌드 이슈와 유행 코드를 다채로운 코너에 담아 시청자들의 공감과 재미를 이끌어내는 VCR 프로그램.

‘최신유행 프로그램’에는 매주 가장 핫한 트렌드를 완벽하게 소화할 출연진 라인업이 준비돼있다. 많은 팬층을 보유했던 ‘SNL 코리아 시리즈’ 권혁수, 김민교, 이세영, 예원을 비롯해 첫 콩트 연기에 도전하는 열혈 크루들이 뭉쳤다.

아스트로 문빈, 오마이걸 지호, 지예은, 박규남, 조엘, 이재준이 그 주인공. 풍성한 볼거리를 안길 계획이다.

이날 “너무 영광이고 앞으로 열심히 할 테니 지켜봐달라”고 말문을 연 문빈은 설렘 가득한 모습이었다.

문빈은 어린 시절부터 귀여운 외모로 뮤직비디오, CF에 출연하며 아역 탤런트로 활약해왔다. 하지만 ‘최신유행 프로그램’에서 기존 꽃미남 이미지를 잠시 내려놓고 콩트 연기를 통해 이미지 변신을 꾀한다는 전언.

아스트로(ASTRO) 문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처음으로 도전하는 코믹 연기에 대해 문빈은 “부담감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라고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또 “미팅 때부터 많이 떨렸다. 촬영 현장 분위기가 너무 좋고 궁금한 걸 질문하면 좋게 답변해주신다”면서 “촬영을 하면 할수록 부담감이 없어지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아스트로 멤버 차은우는 JTBC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통해 첫 주연작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문빈은 “(차)은우가 먼저 드라마를 찍고 있었다. 저는 콩트 형식의 연기여서 너의 길을 개척해가라고 얘기해주더라. 나중에 너도 한 번 출연하라고 얘기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NL’ 제작진의 본격 클립생산프로젝트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은 오는 6일 오후 7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