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효림, ‘비켜라 운명아’ 여자주인공 캐스팅 확정

  • 권혜민 기자
  • 승인 2018.10.02 14: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혜민 기자]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이 패션 디자이너로 화려한 변신을 예고했다.

서효림은 2일 ‘내일도 맑음’ 후속으로 방송될 KBS1 새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에서 패션 디자이너 한승주 역 출연을 최종 확정 지었다.

‘비켜라 운명아’는 평범한 시골 청년 양남진의 유쾌 상쾌 통쾌한 천지개벽 운명 개척기를 그린 드라마다.

‘성균관 스캔들’, ‘여인의 향기’,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미녀 공심이’, ‘밥상 차리는 남자’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다양한 캐릭터를 선보여 온 서블리 서효림이 이번 작품에서는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서효림이 열연을 펼칠 한승주는 진부한 금수저의 틀을 깨부순다. 그녀는 미국 유학 중 아버지 몰래 피아노 대신 의류 디자인으로 전공을 바꿀 정도로 독립적이고 자유분방한 여성이다.

서효림/콘텐츠Y
서효림/콘텐츠Y

얼핏 시크하고 럭셔리해 보이는 겉모습과는 달리 첫 등장부터 거침없고 쿨한 반전매력으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패션의 본고장 뉴욕에서도 인정받은 디자이너답게 매회 힙하고 트렌디한 패션 센스를 뽐낼 것으로 기대된다.

함께 주연으로 캐스팅된 박윤재(양남진 역)와는 강렬하고 진한(?) 첫 만남을 선보일 예정. 이후 사사건건 얽히고 꼬이는 두 사람의 티격태격 케미가 벌써부터 흥미진진한 본방송을 기다려지게 한다.

KBS1 새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는 ‘내일도 맑음’ 후속으로 11월 초 방송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