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미나, 류필립이 母남친에 ‘아버님’이라고 부르자 ‘발끈’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09.19 21: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9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미나가 가족사진을 찍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전 류필립과 미나는 미나의 가족들과 함께 가족 사진을 찍었다. 

이날 촬영에는 미나의 어머니가 교제중인 남자친구도 참여했고, 밝은 표정의 다른 가족들과는 달리 둘째 딸은 불편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촬영이 끝난 후 어머니와 남자친구를 제외한 남은 가족들은 점심식사를 위해 자리를 옮겼다.

미나는 아버지가 살아생전 둘째를 유난히 예뻐했고 누구보다 특별한 부녀지간이었기에 그녀가 섭섭해하는 것을 이해한다며 동생을 다독였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어머니의 이성교제에 대해 쿨한 면모를 보이던 미나였지만 어머니의 남자친구를 류필립이 ‘아버님’이라 지칭하자 미나의 표정이 굳어졌다.

하지만 류필립은 자신의 입장을 굽히지 않고 어머니 입장을 봐서 아버님으로 받아들여야 된다는 주장을 펼쳤다. 

이런 류필립의 주장에 동서와 막내 동생도 동조했다.

이후 어머니의 재혼으로까지 이야기가 확대되며 논쟁은 더욱 뜨거워졌다.

미나와 둘째는 어머니의 재혼에 대한 반대입장을 두 사위와 막내는 어머니의 의견에 따라야 한다는 입장을 견지하며 명확하게 두 편으로 갈렸고 팽팽하게 대립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매주 수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