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보이스2-최종화’ 권율, 김우석 자른 손가락 직접 들고 경찰서 자수…이진욱은 ‘비닐에 싸인 유승목 찾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9.16 22: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보이스2’에서 권율이 김우석의 자른 손가락을 직접 들고와서 경찰서에 자수했다.
 
16일 방송하는 OCN 주말드라마‘보이스 시즌2-최종화’에서는 강우(이진욱)는 제수(권율)의 아지트를 찾지만 아이스박스에는 서율(김우석)의 손가락이 아닌 장난감이 들어있었다.
 

OCN‘보이스2’방송캡처
OCN‘보이스2’방송캡처

 

이어 강우(이진욱)는 제수(권율)의 아지트의 벽 뒤에서 홍수(유승목)이 비닐에 싸여 있는 것을 발견했다.
 
한편, 제수(권율)는 피 묻은 아이스박스를 들고 직접 경찰청에 자수를 하러 왔다.
 
제수(권율)는 권주(이하나)를 보자 여유로운 표정으로“선물하나가 더 있는데 아직 못찾았나봐요”라고 말했다.
 
홍수(유승목)는 응급처치를 받고 겨우 숨을 쉬게 되고 서율(김우석)도 손가락 수술을 하게 됐다.
 

하지만 분노한 강우(이진욱)는 마지막 순간까지 제수(권율)을 의심하고 또 다른 박멸 계획을 세우고 있음을 눈치채게 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OCN 주말드라마‘보이스 시즌2’은 매주 토,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