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숨바꼭질’ 이유리, 일상 속 모습 보니…‘청순 여신 그 자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숨바꼭질’ 이유리가 청순 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최근 이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유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리는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유리 인스타그램

특히 남다른 비주얼을 뽐내는 그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이프시내용♥♥♥ 여신이 강림하셨댜”, “유리 언니 소녀 같으세요 이뻐요*^^*”, “립틴트 또 방송 안하시나요? 넘 구매하고파요ㅜㅜ”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유리는 MBC ‘숨바꼭질’에서 민채린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MBC ‘숨바꼭질’은 대한민국 유수의 화장품 기업의 상속녀와 그녀의 인생을 대신 살아야만 했던 또 다른 여자에게 주어진 운명, 그리고 이를 둘러싼 욕망과 비밀을 그린 드라마다.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