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안시성’ 남주혁-설현-박병은, 조인성 향한 무한 믿음 “안시성 그 자체”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09.12 20: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안시성’ 조인성이 성주이자 주인공으로서 출연진들의 굳건한 신뢰를 받았다.

12일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김광식 감독을 비롯해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엄태구, 김설현, 박병은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소재로 한 작품이다. 천하를 손에 넣으려는 당 황제 이세민에 맞서 고구려를 지킨 양만춘과 안시성 성민들의 사투를 담았다.

양만춘 역을 맡은 배우 조인성은 “고생한 그림들은 확실히 나온 것 같다. 무엇보다 해내려는 열정이 보인 거 같아서 재미있게 봤다”고 소감을 전했다.

극 중 조인성은 역대 장군 이미지와는 사뭇 다른 이미지를 지녔다. 때론 안시성 그 자체인 신 같은 조재이며, 때론 옆집 아저씨같은 푸근함과 친밀함도 지녔다.

조인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조인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그는 “기존의 장군의 삶은 분명히 있지만 성주의 삶은 어떨까 생각해봤다. 저 역시 다른 선배 배우들의 카리스마를 뛰어넘을 힘이 아직 부족하다. 그래서 괴로움이 없는 자유로운 사람이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출발했다. 반역자로 몰리면서까지 안시성을 위해 싸운 인물. 소통할 수 있는 성주로 그렸다”고 답했다. 이어 캐릭터 구축 방법에 대해서는 “관계에 따른 캐릭터 구축에 신경 썼다. 서로의 관계를 생각하니 자연스럽게 캐릭터가 나오지 않았나 싶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에서는 영화 ‘안시성’의 주연이자 성주 역을 맡은 조인성에 대한 출연진들의 칭찬 릴레이가 이어졌다.

조인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조인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남주혁은 “원래 초반에 긴장을 많이 하는 스타일이다. 혼자 어떻게 풀어야 하나 걱정이 많았는데 너무 편하게 동생처럼 챙겨주셨다. 옆에서 지켜보는데 말을 잇지 못할 정도로 좋았다. 내 인생의 잊지 못할 경험이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배성우는 “개인적으로 친해서 촬영장에서는 힘들었다. 내 코가 석자인데 (조인성이) ‘나 괜찮냐’고 계속 물어봤다. 서로의 연기를 봐주면서 도움이 됐다”고 조인성과의 친밀감을 드러냈다.

엄태구는 “밥도 많이 사주시고 잘 챙겨주시고 성주로 보였다. 성주 그 자체였다”고 말했으며 설현은 “주변을 너무 잘 챙겨주시고 현장을 편하게 해주신다. 그런 점이 성주와 닮았다”고 밝혔다.

‘안시성’ 출연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안시성’ 출연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병은은 “조인성은 안시성이다. 그만큼 성주로서 뚝심 있게 열정적으로 자리 잡았다.  양만춘이라는 존재가 믿음의 길로 인도했다”며 흡사 조인성을 종교처럼 표현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너무 좋은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광식 감독 역시 조인성에 대한 코멘트를 잊지 않았다. 그는 “감독으로서 바라보면 성주이기도 하지만 주인공으로서 감독과 비슷하게 부담감을 짊어진 인물이다. 조인성에게 의지가 많이 됐다”고 답해 훈훈함을 전했다.

영화 ‘안시성’은 오는 19일 개봉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