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수노트 시즌2’ 김사무엘-지민혁, ‘흥부자’ 맞대결…시청자들 ‘기대 만발’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8.09.04 17: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진솔 기자] 김사무엘-지민혁이 극 중 반항아-모범생 이미지를 벗고 카리스마 넘치는 가수 본색을 드러냈다. 

4일 ‘복수노트2’ 측은 8회 방송을 앞두고 김사무엘(서로빈 역)-지민혁(서제이 역)이 노래방에서 신나게 음악을 즐기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사무엘-지민혁은 마이크를 들고 노래를 부르고 있는데 리듬에 몸을 맡긴 흥겨운 표정만으로 숨겨진 감성과 끼가 엿보인다.

실제로 김사무엘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으로 ‘사슴무엘’이라는 별명을 지닌 ‘사무엘’로 가수 활동 중이다. 또한 김사무엘은 최근 ‘2018 소리바다 베스트 K-뮤직 어워즈’에서 ‘신한류 퍼포먼스상’을 수상하는 등 K-POP의 대표주자로 손꼽히고 있다. 

지민혁 또한 Mnet ‘고등래퍼 2’ 출신답게 공개된 사진에서 엿볼 수 있듯 거침없이 랩을 쏟아내며 스웩 넘치는 표정을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두 사람이 돌연 ‘흥부자 형제’로 변신한 까닭은 무엇이며, 어떤 이유로 노래 맞대결을 펼치게 됐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XtvN ‘복수노트2’ 제공
XtvN ‘복수노트2’ 제공

여름방학 스페셜 ‘복수노트2’는 오지랖 넓은 초긍정 의리녀 오지나(안서현 분)가 미스터리한 복수대행 애플리케이션 ‘복수노트’를 통해 억울한 일을 해결해 나가며 성장하는 하이틴 사이다 드라마다.

한편, ‘복수노트2’는 10대들의 전폭적인 지지와 기성 세대의 공감이라는 2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며 웹 누적 조회수 1100만 뷰를 기록했던 화제작 ‘복수노트’의 후속편으로 매주 월화 밤 8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