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는형님’, 신정환 출연 후 시청률 반토막…여전히 냉랭한 시청자 반응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09.02 19: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이 게스트로 출연한 신정환(44)으로 인해 후폭풍을 맞고 있다.

‘아는 형님’은 1일 밤 ‘룰라 특집’을 내보냈다.

이 프로그램의 메인 출연자인 리더 이상민(45)으로 인해 가능한 기획이었다. 룰라 출신인 보컬 김지현(46)과 래퍼 채리나(40) 출연에 상당수 시청자는 반가움을 표했다.  

하지만 신정환이 합류한다는 소식이 알려진 직후부터 시청자의기류는 냉냉했던 것. 

신정환/ 방송캡쳐
신정환/ 방송캡쳐

이날 방송 이후 제작진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가 더 높아지고 있다. 

여전히 반감을 사는 신정환 범죄 이력을 웃음거리로 삼았다는 것이 비판의 주요 골자다.

이런 분위기는 시청률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아는 형님’ 시청률은 2.092%을 기록했다. 지난주 방송 시청률 4.995%의 반토막이 났다.

한편 신정환은 7년 만에 방송에 복귀했으나 대중은 섣부른 컴백이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는 동시에 미지근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