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치부회의’ 경찰 조사 30분 만에 거부한 김부선, “이재명 거짓말 자료 제출, 추후 변호사 입회하에 정식 진술할 것”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8.08.22 18: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정치부회의’의 양원보 국회 반장은 경찰 조사에 출석한 김부선을 언급했다.

22일 JTBC ‘정치부회의’에서는 국회 발제를 통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의 스캔들과 관련한 배우 김부선의 경찰 출석에 대한 뉴스를 다뤘다.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처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처

김부선은 이날 오후 2시 분당경찰서에 출두해 포토라인에 서서 “이재명 씨 들으세요. 저 긴부선은 여기까지 오기를 원치 않았습니다. 그러나 이제 진실을 국민과 경찰에게 말하려고 왔습니다. 누가 나에게 진실을 호도하도록 주간에서 공작을 했는지, 어떤 욕설과 어떤 협박을 이재명 씨가 내게 했는지, 또한 어떻게 나를 속였고 내 딸(이미소)과 나를 명예휘손, 인격살해했는지. 이제는 이재명 씨가 답변할 차례입니다. 인간 김부선이 인간 이재명을 법정에 세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부선은 경찰 조사가 길어질 것이라는 일반적 예상을 깨고, 약 30분 만에 조사 거부 후 경찰서를 나와 귀가를 했다. 그 이유에 대해서는 “오늘은 이재명 씨의 거짓말에 대한 자료를 경찰에 드렸다. 변호사 분들 도와준다는 분들 많아, 추후 변호사 입회하에 고소장을 만들어서 정식으로 진술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양원보 국회 반장은 “경찰 수사를 통해서 이번 사건의 진위 여부 확실히 좀 결론이 났으면 한다. 뭐가 되든 확실한 건 이재명 지사와 김부선 씨 두 사람 중 한 사람은 거짓말을 하고 있다는 거다. 수사 결과에 대한 책임도 무겁게 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처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처

JTBC 정치뉴스쇼 ‘정치부회의’는 평일 오후 5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