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수노트2’ 김사무엘, ‘복수노트2’ 출연 예언?…‘성지 순례 영상 화제’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8.19 09: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복수노트2’ 주연 김사무엘이 1000만뷰를 기록한 전작 ‘복수노트’에 연기 데뷔가 예언된 영상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18년 여름방학 최고 기대작 XtvN 여름방학 스페셜 ‘복수노트2’(오승열 서재주 연출/한상임 김종선 심미선 극본/히든시퀀스 제작)는 오지랖 넓은 초긍정 의리녀 오지나(안서현 분)가 미스터리한 복수대행 애플리케이션 ‘복수노트’를 통해 억울한 일을 해결해나가며 성장하는 하이틴 사이다 드라마. 김사무엘은 극 중 반항아 포스를 풍기는 ‘서로빈’ 역을 맡아 지나와 사사건건 부딪히면서도 서로 도움을 주고 받게 된다.
 
김사무엘이 ‘복수노트2’를 통해 배우로 데뷔하며 압도적인 존재감을 과시하는 가운데 ‘복수노트’에 그의 이름이 언급된 영상(https://youtu.be/QFBI3v1frxI)이 ‘성지 순례’ 필수 코스로 떠오르고 있다. 유튜브 등 동영상 사이트에는 ‘복수노트’ 속 김향기(호구희 역)의 절친 김환희(덕희 역) 엄마 박경림이 사무엘의 열혈 팬으로 등장해 웃음을 안기는 영상이 팬들의 클릭을 부르고 있다.
 
영상 속 ‘1세대 아이돌 원조 덕후’ 박경림은 TV를 시청하고 있는데 “우리 무엘이 어리고 잘생기고 실력도 있는데”라며 그의 탈락을 격하게 안타까워하고 있다. 급기야 “내가 데뷔시켜줄 거야. 누나가 적금 통장 깬다. 기다려라 무엘아”라는 호언장담과 함께 김환희를 데리고 사무엘을 만나러 가는 열성을 보이는 등 세대를 초월한 사무엘의 인기가 이미 ‘복수노트’에서 예고된 것.

XtvN 여름방학 스페셜 ‘복수노트2’

 
이에 ‘복수노트2’ 팬들은 “그 무엘이가 ‘복수노트2’ 주연이 됐습니다”라고 댓글을 달며 김사무엘과 ‘복수노트2’의 남다른 인연을 응원하고 있다. 마치 사무엘을 데뷔시키겠다고 한 박경림의 말이 예언이 된 듯 김사무엘이 ‘복수노트2’ 주연이 됐고 첫 방송과 함께 그를 향한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의문의 전학생으로 시크한 반항아의 분위기를 제대로 소화한 김사무엘에게 시청자들은 “기대 이상 연기력! 몰입도 몰빵”, “로빈 그 자체”, “서로빈 눈빛+분위기 대박”, “시크하면서도 사슴 눈으로 볼 때는 아련” 등 댓글을 남기며 3회에 대한 뜨거운 기대감을 쏟아내고 있다.
 
‘복수노트2’ 제작진은 “‘복수노트’에서 김사무엘이 언급된 장면은 ‘복수노트2’의 주인공이 김사무엘이라는 점과 연결, 깨알 같은 재미를 주는 것 같다. 김사무엘은 현장에서 성실히 자신의 캐릭터를 소화하며 첫 연기 도전인데도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주고 있으니 더욱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XtvN 하이틴 사이다 드라마 ‘복수노트2’는 10대들의 전폭적인 지지와 기성 세대의 공감이라는 2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며 웹 누적 조회수 1100만 뷰를 기록했던 화제작 ‘복수노트’의 후속편. 네티즌들의 뜨거운 인기와 폭발적인 화제에 힘입어 ‘XtvN 여름방학 스페셜’로 편성을 확정한 후 매주 월화 저녁 8시 방송된다.
 
한편 올해 1월 개국한 오락 전문 채널 XtvN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참신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tvN의 독창적인 감성과 제작 역량에 기반해 15세~39세 시청자들이 즐길 수 있는 오락 특화 콘텐츠를 제공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