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썰전’, 故 노회찬 빈자리 이철희가 채워…“어려울 때 도와달라기에 기꺼이”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08.17 10: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썰전’이 故 노회찬 정의당 의원 비보 이후 4주만에 방송을 재개했다.

故 노회찬 의원의 빈 자리는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채웠다.

16일 JTBC ‘썰전’은 시작에 앞서 무거운 분위기로 故 노회찬 의원의 명복을 빌었다.

이날 김구라는 “저희와 함께 한 시간이 길지 않았습니다만, 냉철한 시각과 유머 넘치는 비유로 썰전을 빛내 주셨던 故 노회찬 의원. 다시 한 번 명복을 빈다”고 전했다.

JTBC ‘썰전’
JTBC ‘썰전’

이어 어려운 출연을 결정한 원년멤버 이철희 의원에게 감사를 전했다.

이철희 의원은 “제 인생이 ‘썰전’ 이전과 이후가 달라졌다고 할 정도로 ‘썰전’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 어려울 때 도와달라기에 ‘네’하고 출연했다“고 말했다.

 

이철희 의원은 ‘썰전’의 2013년 첫 방송부터 2016년까지 출연했던 원년 멤버다.

JTBC 시사대담 예능 프로그램 ‘썰전’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