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프간 수도 카불서 대규모 폭발, 사망자 48명·부상자 67명…‘자살 테러 추정’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08.16 09: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15일(현지시간)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대규모 폭발이 일어나 최소 48명이 숨졌다. 

아프간 내무부와 보건부 대변인은 이날 서부 카불의 시아파 지역 교육 센터에서 발생한 폭발 사건 직후 사망자가 25명, 부상자가 35명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이후 아프간 보건부는 “폭발로 인한 사망자가 48명, 부상자가 67명으로 늘어났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현지 경찰은 이날 폭발이 자살 테러 공격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아직 폭탄 공격의 배후를 자처하는 단체는 나타나지 않고 있다. 

앞선 아프간 내 시아파 대상 테러 공격은 주로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배후를 자처하고 나섰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