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의 날씨] 광복절에도 폭염은 여전, 수도권 제외 전국 비 내린다...태풍 ‘리피’ 영향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08.15 02: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15일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지만 찜통더위는 지속되겠다.

 14일 기상청은 “15일 강원영동과 남부지방의 폭염은 비가 내리면서 일시적으로 주춤하겠지만 그 밖의 지역은 무더위가 계속되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또 “일본 남쪽 해상에서 북상 중인 제15호 태풍 리피(LEEPI)가 열대저압부로 약화되면서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제주도 부근 해상으로 접근하겠다”며 “이 영향으로 15일 낮부터 16일 낮 사이에 제주도와 남부지방, 충청남부, 강원영동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봤다. 

 이 기간 전남남해안, 경남해안, 제주도, 지리산 부근 등의 예상 강수량은 30~80㎜ 수준이다. 경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선 120㎜ 이상의 비가 내릴 수 있다. 

기상청 날씨 예보
기상청 날씨 예보

 전남(남해안 제외), 경상도(경남해안 제외)의 예상 강수량은 20~60㎜로 집계됐다. 울릉도·독도, 전북, 충청남부, 강원영서남부에선 5~40㎜ 수준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아침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8도, 수원 28도, 춘천 26도, 강릉 27도, 청주 27도, 대전 27도, 전주 26도, 광주 27도, 대구 25도, 부산 27도, 제주 27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6도, 인천 35도, 수원 36도, 춘천 34도, 강릉 33도, 청주 36도, 대전 36도, 전주 36도, 광주 35도, 대구 35도, 부산 32도, 제주 33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보통~좋음’ 수준을 나타내겠다.

Tag
#날씨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