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엄마아빠는 외계인’ 김구라-김동현, ‘국민 부자’ 일상 공개…“문제 있는 사람만 나오는 건가”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08.13 09: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 김구라의 말 많은 일상이 전격 공개된다.

14일 방송되는 KBS2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는 전 국민이 다 아는 ‘국민 부자’ 김구라, 김동현이 출연해 평범하지만 특별한 일상의 순간들을 공유한다.

친숙한 모습으로 스튜디오에 나타난 김동현은 “(아버지와) 아무 문제가 없어 보인다”는 지상렬의 말에 “문제 있는 사람만 나오는 거였나요?”라며 센스 있게 받아치며 그간 스튜디오를 방문했던 자녀들과 다른 재치있는 입담으로 말문을 열였다.

6개월 전 집에서 독립해서 김구라와 떨어져 살게 된 김동현은 홀로 지내는 아버지의 일상이 궁금하다며 ‘엄마아빠는 외계인’에 사연을 의뢰했다.

김구라-김동현 / KBS2 제공
김구라-김동현 / KBS2 제공

김동현은 평소 자기 관리가 철저했던 김구라가 혼자 지내는 상황에서 건강을 잘 챙기고 있는지 알고 싶어 했고, 김구라의 고교동창인 지상렬은 “김구라는 하루에 병원을 4-5군데를 다닌다. 한방, 양방, 뼈, 부황, 침”이라고 밝히며 김구라의 남다른 자기애를 인증했다.

영상을 지켜보던 김동현은 아침부터 쉴 새 없이 움직이는 아버지의 모습에 “같이 살던 때와 다르지 않다”며 평온한 미소를 지었지만, 함께 시청하던 MC들은 쉼 없이 터지는 김구라의 입담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화려한 입담, 능수능란한 진행으로 사랑받고 있는 ‘투머치토커’ 김구라의 나 홀로일상은 14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2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