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재명, ‘그것이 알고 싶다’에 법적조치 예고…“조폭몰이 허구 밝힐 것”

  • 김노을 기자
  • 승인 2018.08.03 18: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조폭 유착 의혹을 제기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3일 밝혔다.

자신의 검찰수사 요구와 2차례에 걸친 반론 제기 및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의 의견제시 요청 등에도 불구하고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은 채 민주당 당권 레이스의 쟁점으로까지 부상하며 난처한 상황이 이어지자 결국 강수를 두는 모양새다.

이어 “담당 PD와의 통화내용 공개 여부는 SBS가 스스로 판단하고 그에 따른 책임을 지면 될 일”이라며 “그런데도 취재원에게 공개에 동의하라고 하는 것은 문제의 본질인 ‘팩트 확인’을 외면하려는 ‘논점 흐리기’에 불과하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조폭몰이’는 공무에 관한 것이자 성남시민 나아가 경기도민의 명예에 대한 것으로 반드시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며 “조폭몰이의 허구를 밝히기 위해 법적 조치에 돌입할 것을 알린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자신과 성남지역 폭력조직 ‘국제마피아파’ 간의 유착 의혹과 관련한 ‘그것이 알고 싶다’의 보도가 오보라고 주장하며 5개 쟁점 분야에 대해 팩트 체크한 내용도 첨부했다.

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경기도 김남준 언론비서관은 “법적 조치는 명예훼손에 의한 고소, 손해배상 청구, 언론중재위원회 제소 등을 포함한다”며 “조치가 이뤄지면 곧바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지난 1일 이 지사의 2차례에 걸친 반론 제기 및 의견 요청과 관련 “이 지사가 언급한 의견은 공익 목적 아래 충분한 취재, 조사와 확인 과정을 거쳐 보도했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의 반론을 방송에 내용과 분량 면에서 모두 공정하고 균형 있게 반영했다. 이와 관련한 후속 취재 역시 진행 중”이라며 밝히고 이 지사가 ‘통화 내용 중 일부만을 발췌해 공정방송에 대한 요청을 희화화했다’고 한 데 대해서는 “전체 통화 녹음과 주고받은 문자메시지를 온라인에 공개하면 될 일”이라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 당권 주자 중 한 명인 김진표 의원은 지난달 29일 조폭 유착 의혹이 제기된 이 지사에게 “결단해야 한다”며 사실상 탈당을 요구, 당권 경쟁의 주요 화두로 떠올랐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