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그것이 알고 싶다’ 이재명 거취부터 세대교체론까지…‘과열된 더민주 대표선거에 지도부 자체 촉구’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8.02 07: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송영길(55)·김진표(71)·이해찬(66) 의원(기호순) 등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 3인방의 신경전이 가열되면서 지도부가 자제를 촉구하고 나섰다. 
 
추미애 민주당 대표는 1일 국회에서 대표·최고위원 후보들에게 공명선거 실천 서약을 받은 뒤 “문재인정부를 성공시키기 위해서 전당대회가 있는 것인 만큼 우리끼리 도 넘은 네거티브나 흠집 내기는 자제하고 품격 있고, 격조 있는 전당대회가 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잡아 주시면 더 바랄 것이 없겠다”고 당부했다.

뉴시스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간사인 김영진 간사는 이날 기자간담회를 열고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이 약간 과열되는 분위기다”며 “도를 넘으면 선관위에서 그에 따른 조치를 취할 것 같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당대표 후보 3인방은 지지층 결집을 위해 ‘그것이 알고 싶다’ 조폭 연루 이슈로 논란이 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거취, 세대교체론, 문심(문재인 대통령 의중) 등을 놓고 연일 날을 세운 바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