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주택도시보증공사, 미분양관리지역에서 부산 서구·충남 당진 제외…총 22곳 선정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07.31 16: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제23차 미분양관리지역 22곳을 선정했다.

미분양관리지역은 경기 화성·평택·김포·안성 등 수도권 4개와 지방 18개 등 모두 22개 지역이다.

지난달 제22차 미분양관리지역 중 부산 서구와 충남 당진은 미분양 가구가 줄면서 이번 관리지역에서 제외됐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미분양관리지역은 미분양 주택 수가 500가구 이상인 시·군·구 중 미분양 증가, 미분양 해소 저조, 미분양 우려, 모니터링 필요 등의 사유가 있을 때 선정된다.

지난 6월 말 기준 미분양관리지역의 미분양 주택은 모두 3만 8천 8호이다. 전국 미분양 주택 6만 2천 50호의 61.3%에 해당한다.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주택을 공급할 목적으로 사업부지를 매매할 경우 분양보증 예비심사를 받아야 한다. 예비심사를 받지 않으면 분양보증이 거절될 수 있다.

분양보증 예비심사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HUG 홈페이지나 콜센터 또는 전국 각 영업지사에 문의 가능하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