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SNS 제발 적당히 했으면 하는 스타 1위 설리-2위 YG 양현석 –3위 ‘이재명 여배우 스캔들’ 김부선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7.30 15: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네티즌들이 SNS 제발 적당히 했으면 하는 스타로 배우 설리를 뽑았다.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대표 김유식)와 취향 검색 기업 마이셀럽스(대표 신지현)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디시'가 'SNS 제발 적당히 했으면 하는 스타는?'으로 투표를 실시한 결과 설리가 1위에 올랐다. 이 투표는 지난 22일부터 28일까지 총 7일간 진행했다.
 
총 9,479표 중 1,831표(19.3%)로 1위에 오른 설리는 SNS에 올린 여러 사진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성적 논란을 불러일으키며 비판을 받았다. 또한, 자신이 올린 장어구이 영상과 관련해 네티즌들과 동물학대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익사이팅 디시

 

2위로는 1,221표(12.9%)로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가 선정됐다.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소속 뮤지션들의 활동을 예고하며 팬들의 관심을 샀지만, 실제 실행된 것이 많지 않아 팬들의 불만을 샀다. 
 
3위에는 914표(9.6%)로 배우 김부선이 꼽혔다. 자신이 연루된 여러 이슈(특히 이재명 여배우 스캔들)에 대해 평소 SNS로 입장을 밝혀 온 그는 그러나 종종 감정적 대응을 해 네티즌들의 공감을 얻지 못했다.



추천기사